이 이메일 주소가 스팸봇으로부터 보호됩니다. 확인하려면 자바스크립트 활성화가 필요합니다. 이 이메일 주소가 스팸봇으로부터 보호됩니다. 확인하려면 자바스크립트 활성화가 필요합니다.
Follow : facebooktwittergoogle+youtube

공룡 찾기 3

2세-8세 어린이들은 24종의 공룡이 담긴 애플리케이션을 만날 수 있습니다 !

알로사우루스 알로사우루스
알로사우루스는 "특별한 도마뱀"이란 뜻이에요. 같은 시대에 살았던 다른 공룡들과는 다른 골격을 지녔기 때문이지요.
알로사우루스는 세 개의 발가락이 달린 넙적한 앞다리로 먹이를 꽉 잡을 수 있었어요.
시조새 시조새
시조새는 "날개의 선조"란 뜻이에요. 가장 오래된 새 중에서 하나로 생각되었기에 붙여진 이름이에요.
깃털이 달린 작은 몸집의 시조새는 나무에 기어올라가 하늘을 향해 날아갈 수 있었어요.
켄트로사우루스 켄트로사우루스
켄트로사우루스는 "뾰족한 도마뱀"이란 뜻이에요. 목 주위에 아주 작은 뿔들이 나 있었기 때문이지요.
켄트로사우루스는 초식성 공룡이었는데 수십 마리가 무리지어 살았었어요.
콤프소그나투스 콤프소그나투스
" 귀여운 턱" 이란 뜻을 지닌 콤프소그나투스는 도마뱀과 곤충들을 잡아먹고 살았어요.
콤프소그나투스는 아주 작은 공룡으로 매우 빨리 달릴 수 있었어요.
딜롱 딜롱
딜롱은 중국어로 "황제룡"이란 뜻이에요.
딜롱은 아주 작은 공룡이었지만, 거대한 티라노사우루스의 선조가 되었던 공룡이에요.
딜로포사우루스 딜로포사우루스
딜로포사우루스는 "볏이 두 개인 도마뱀"이란 뜻이에요.
딜로포사우루스는 아주 날카로운 이빨을 지녔어요. 먹이를 잡는 데는 날카로운 발톱을 사용했어요.
디플로도쿠스 디플로도쿠스
디플로도쿠스는 "두 개의 대들보"라는 뜻이에요. 꼬리뼈 모양 때문에 이런 이름이 붙여졌답니다.
디플로도쿠스는 적으로부터 방어를 할 때는 기다란 꼬리뼈를 채찍처럼 휘둘렀어요.
에스테메노수쿠스 에스테메노수쿠스
에스테메노수쿠스는 "왕관을 쓴 악어"란 뜻이에요. 머리에 난 뿔들이 마치 왕관처럼 생겨서 붙여진 이름이지요.
에스테메노수쿠스는 오늘날 황소와 비슷한 크기의 동물이었는데, 풀을 먹고 살았던 것으로 추측해요. 공룡 시대 이전에 살았었지요.
기가노토사우루스 기가노토사우루스
기가노토사우루스는 "남쪽의 거대한 도마뱀"이란 뜻이에요.
기가노토사우루스는 티라노사우루스보다 훨씬 몸집이 더 컸어요. 그리고 머리는 알로사우루스보다 두 배는 더 컸답니다!
기간트스피노사우루스 기간트스피노사우루스
기간트스피노사우루스는 "가시를 지닌 거대한 도마뱀"이란 뜻이에요. 어깨에 거대한 두 개의 골침이 솟아나있었기 때문이지요.
기간트스피노사우루스의 몸집은 사람 크기였고 식물을 먹고 살았어요.
람베오사우루스 람베오사우루스
람베오사우루스 "람베의 도마뱀"이란 뜻이에요. 람베라는 사람이 발견했기 때문이지요.
거대한 몸집의 람베오사우루스는 네 발로 걸어 다니다가 두 발로도 뛸 수 있었어요.
마이아사우라 마이아사우라
마이아사우라는 "착한 어미 도마뱀"이란 뜻이에요. 새끼들을 잘 보살폈기 때문이지요.
마이아사우라는 무리지어 살았는데, 적으로부터 공격을 받으면, 무리 지어 새끼 둥지를 지켰답니다.
마준가사우루스 마준가사우루스
마준가사우루스는 "마준가의 도마뱀"이란 뜻이에요. 이 공룡이 살았던 마다가스카라의 마준가라는 지방 이름이 붙여진 거에요.
마준가사우루스는 육식성 공룡이었어요. 심지어는 같은 동족끼리 서로 잡아먹을 때도 있었답니다.
모노니쿠스 모노니쿠스
모노니쿠스는 "하나의 발톱"이란 뜻이에요. 앞다리 끝에 하나의 발톱만 지녔기 때문이지요.
모노니쿠스는 몸집이 작은 공룡이었는데, 매우 빨리 달릴 수 있었어요. 작은 동물들을 먹고 살았었지요.
오우라노사우루스 오우라노사우루스
오우라노사우루스는 "용감한 도마뱀"이란 뜻이에요.
오우라노사우루스는 목에 커다란 볏이 달려있어 체온을 조절해주었어요.
파키리노사우루스 파키리노사우루스
파키리노사우루스는 "두꺼운 코를 가진 도마뱀"이란 뜻이에요.
거대한 몸집의 파키리노사우루스는 두개골에 뿔 대신 단단하고 커다란 돌기를 가졌답니다.
프레스토수쿠스 프레스토수쿠스
"빠른 악어"란 뜻을 가진 프레스토수쿠스는 공룡 시대 이전에 살았었어요.
거대한 다리를 지녔던 프레스토수쿠스는 빨리 달려 사냥할 수 있었어요.
프시타코사우루스 프시타코사우루스
프시타코사우루스는 "앵무새 도마뱀"이란 뜻이에요. 앵무새의 부리와 비슷한 부리를 가지고 있었기 때문이지요.
프시타코사우루스는 몸집이 작은 공룡이지만, 거대한 트리케라톱스 공룡과 같은 가족에 속했던 공룡이었어요.
케찰코아틀루스 케찰코아틀루스
케찰코아틀루스란 이름은 깃털을 지닌 뱀의 형태를 가진 아즈텍 신화에 나오는 신의 이름에서 비롯되었어요.
총길이가 15미터 이상이었던 케찰코아틀루스는 가장 커다란 익룡으로 추측된답니다!
람포링쿠스 람포링쿠스
람포링쿠스는 "턱부리"란 뜻이에요.
람포링쿠스는 물 위를 날아다니면서 기다란 턱으로 물고기를 잡았었어요.
스테고케라스 스테고케라스
스테고케라스는 "뿔이 있는 둥근 지붕"이란 뜻이에요. 머리 꼭지 부분이 둥글었기 때문이지요.
스테고케라스는 파키세팔로사우루스와 비슷하지만 몸집은 작았어요. 높이가 1미터를 넘지 않았어요.
수코미무스 수코미무스
"악어 흉내"라는 뜻을 가진 수코미무스는 악어 주둥이와 비슷한 주둥이를 가졌고 물고기를 먹고 살았어요.
수코미무스는 스피노사우루스와 매우 비슷하게 생겼지만, 등에 볏이 없었지요.
토로사우루스 토로사우루스
"구멍이 난 도마뱀"이란 뜻을 지닌 토로사우루스는 목 주위에 커다란 구멍이 나 있었어요.
트리케라톱스와 비슷하게 생겼던 토로사우루스는 강력한 부리로 모든 식물들을 잘라먹을 수 있어요.
우다노케라톱스 우다노케라톱스
우다노케라톱스는 "우단-사이르의 뿔 달린 얼굴"이란 뜻이에요. 발견되었던 몽고의 마을 이름을 따왔어요.
작은 코뿔소 크기의 초식성 공룡이었던 우다노케라톱스는 뒷다리로 서있을 수 있었어요.